보성군, 복합커뮤니티센터 내년 2월 착공
2021년 12월 08일(수) 19:20
보성리에 연면적 1만5777㎡ 규모 410억 투입
의회동·여가시설동·어울림광장·소공원 등 구성

복합커뮤니티센터 조감도.

보성 군민의 여가문화에 새바람을 불러올 복합커뮤니티센터가 이르면 내년 2월 공사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총 사업비 410억원을 들여 보성읍 보성리 824-6일원에 지하 2층 지상 6층, 연면적 1만5777㎡ 규모로 지어진다. 내년 2월 착공해 2024년 1월에 준공될 예정이다.

지하 1, 2층에는 차량 200여대의 주차공간과 기계·전기실이 마련되며, 지상은 의회동과 복합 여가 시설동, 어울림광장, 소공원, 30여대의 주차 공간 등이 들어선다.

건축물은 의회동(3개 층)과 복합 여가 시설동(6개 층)으로 나누어 2개 동으로 세워지며 2개의 건물이 3층에서 하늘마루를 통해 연결되는 형태로 구상됐다.

의회동 1층은 의회 본회의장과 상설전시실, 2층은 의원실 등 보성군의회 시설, 3층은 드림스타트센터가 자리를 잡는다.

복합 여가 시설동 1층에는 로비와 연계한 작은도서관, 2층은 키즈카페와 공동육아공간을 갖춘 가족센터와 공유부엌, 3층은 마루공간과 동아리실, 4층은 시청각실·교육장·회의실·사무실 등의 업무시설, 5층은 롤러장과 VR체육시설, 6층은 14레인 규모의 볼링장, 옥상층에는 테마공원이 마련된다.

특히 코로나19로 단절된 주민 간 소통을 강화하고자 부지 내 다채로운 광장과 소공원을 조성해 지역축제와 다양한 야외 행사를 개최할 수 있도록 했다.

여가시설 중 볼링장과 롤러장, VR체육시설은 지난 2월 군민 선호도 조사를 통해 선정된 시설로 군민 여가문화에 새바람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보성=김용백 기자 kyb@kwangju.co.kr

실시간 핫이슈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