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천명의 오늘의 운세] 2022년 9월 25일 띠별운세
2022년 09월 25일(일) 00:00
음 8월 30일 辛巳
36년생 강풍에 우산이 뒤집힐까 봐서 안간힘을 쓰며 나아가는 양태이다. 48년생 먼저 다가선다면 충분히 개선될 수 있는 관계이다. 60년생 예의 주시한다면 의외로 얻는 바가 대단히 많을 것이다. 72년생 한가지 일에 전념해야 성사시키게 될 것이다. 84년생 쾌거를 이루리라. 96년생 악재가 여러 곳에서 도사리고 있다. 행운의 숫자 : 25, 66

37년생 어림잡아서 판단할 일이 아니라 정확해야 한다. 49년생 처음부터 큰 기대는 하지 않는 것이 적절하다. 61년생 사세가 종합적으로 집약된다면 능률적이다. 73년생 근본적인 것에서부터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85년생 기본적인 취지에 충실해야만 무리가 없다. 97년생 지나친 사양도 결례임을 알아야 한다. 행운의 숫자 : 41, 85

38년생 가장 기본적인 것을 제일 중용해야 하는 단계로다. 50년생 평상시에는 전혀 접해 보지 못했던 새로움이 보인다. 62년생 만남의 대화 속에서 귀한 정보를 얻게 되리라. 74년생 경시할 때는 액을 당하게 되어 있다. 86년생 진퇴양난이지만 해결의 실마리는 보인다. 98년생 열린 마음으로 임해야 발전을 이끈다. 행운의 숫자 : 21, 64

39년생 시간은 가장 가치 있는 것 중의 하나임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51년생 마음을 알아주는 이가 아무도 없을 것이다. 63년생 요령과 지혜를 총동원해야 가까스로 수습할 수 있다. 75년생 능력에 맞는 계책과 방안이 필요하다. 87년생 기다려 왔던 희소식이 들려오리라. 99년생 서로의 입장이 뒤바뀔 수도 있다. 행운의 숫자 : 01, 53

40년생 수고로움이 미래를 보장하게 되리니 마땅히 감수함이 능률적이다. 52년생 유동적이니 만큼 변수의 폭까지 감안해야겠다. 64년생 순리에 벗어난다면 불행을 자초하리라. 76년생 주변의 상황에 휩쓸려 들어가고 있는 양태이다. 88년생 중요한 일이 논의될 것이니 놓치지 말자. 00년생 함께하게 될 가능성이 높다. 행운의 숫자 : 18, 90

41년생 지나치다 보면 관계가 건조해질 수도 있다. 53년생 함께할 일에는 빠지지 말고 반드시 동참해야 한다. 65년생 폐단을 제거하고 생산적인 방향으로 유도해야 한다. 77년생 윤색하거나 변형시키려 한다면 부작용이 생긴다. 89년생 구체적이고 실제적이어야 유용하다. 01년생 절대적으로 신뢰한다면 난처해지리라. 행운의 숫자 : 03, 86

42년생 고난이 크면 클수록 영광도 크다. 54년생 마음만으로는 아니 되니 반드시 언행으로써 표현해야 한다. 66년생 주변의 시끄러운 문제로 인해서 지장을 받는다. 78년생 지금이야말로 제때를 만났으니 강력하게 추진해야 할 때다. 90년생 있어도 없는 것 같고 없어도 있는 듯하리라. 02년생 돌발 상황이 발생한다. 행운의 숫자 : 20, 63

43년생 어려운 시기를 몇 번 넘기다가 이루어지겠다. 55년생 숨이 가쁜 하루지만 보람은 있을 것이다. 67년생 지나치다면 많은 부작용을 초래하게 되리라. 79년생 거창한 명분에 비해서 실제의 결과는 실망스러울 수 있다. 91년생 정정하거나 보완해야 할 처지에 서게 된다. 03년생 바람직한 일을 꾀하게 되리라. 행운의 숫자 : 22, 69

44년생 과분하게 언행하지 말라. 56년생 어떻게 하든지 간에 결과는 마찬가지가 될 것이다. 68년생 안에서는 별것이 없지만 밖에는 이로움이 있다. 80년생 정신적 휴식과 기분 전환이 절실한 때이다. 92년생 헛고생하게 될 것이니 망설이지 말고 다른 길을 모색하자. 04년생 말하고 싶어도 굳이 내색할 필요까지는 없겠다. 행운의 숫자 : 27, 81

33년생 당해 문제를 한꺼번에 다루는 것이 훨씬 경제적이다. 45년생 타인의 실행 방식을 모방한다는 것은 자기 한계의 징표임을 알게 되리라. 57년생 부합하지 않는다면 아무런 소용이 없느니라. 69년생 당면 과제에 매진함이 기쁨을 줄 것이다. 81년생 쓸모없다고 여겨왔던 것이 오히려 이롭다. 93년생 차원이 다른 세계이다. 행운의 숫자 : 11, 76

34년생 형평성의 관점에서 바라볼 수 있어야겠다. 46년생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선결문제다. 58년생 경험에 비추어서 판단한다면 틀림없겠다. 70년생 가까운 곳부터 손질을 하는 것이 옳다. 82년생 애초에 마음먹었던 계획대로라면 대박이 날 것이다. 94년생 하다가 조정하면 될 것이니 일단 시작해 놓고 볼 일이다. 행운의 숫자 : 39, 71

35년생 지나치게 맹신하다가는 크게 잃을 가능성이 농후하다. 47년생 잠시 오름세를 보이다가 소강상태에 빠지는 형태이다. 59년생 상대의 의사를 수용해 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71년생 바깥으로부터 안으로 좁혀 들어오는 판국이다. 83년생 조건이 갖추어져 있지 않아서 별로다. 95년생 함께하는 것이 더 유용하다. 행운의 숫자 : 36, 55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