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병원 주성필 교수, 대한뇌혈관외과학회 최우수 논문상
2023년 03월 22일(수) 15:50
신경외과 안강희 전공의도 최우수 발표상 수상
전남대병원 신경외과 주성필(사진) 교수가 지난 17~18일 제주도 라마다플라자호텔에서 열린 ‘제 36차 대한뇌혈관외과학회 정기학술대회 및 총회’에서 뇌혈관분야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또 전남대병원 신경외과 안강희 전공의는 이번 학술대회 중 전공의 발표 세션에서 최우수 발표상을 수상했다.

주성필 교수가 수상한 논문은 ‘뇌경색동물 모델에서 뇌 보호효과를 유도하는 대식세포의 역할’을 주제로 심각한 신경학적 결손 증상을 유발하는 뇌경색을 치료하는데 있어 뇌조직 손상을 최소화하기 위한 대식세포의 역할을 밝혔다.

또 안강희 전공의는 최소한의 경막 절개를 통한 내경동맥의 뇌 동맥류 결찰술에 관한 내용으로 최우수 발표상을 받았다.

한편 주성필 교수는 뇌혈관외과 분야에서 총 8차례 논문상을 수상했으며, 지난 2019년부터 4년 연속 최우수발표 및 논문상을 수상했다. 또 주 교수는 대한뇌혈관외과학회 상임이사, 신경손상학회 학술이사등 학회활동을 활발하게 하고 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
오피니언더보기

기사 목록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