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천명의 오늘의 운세] 2023년 2월 7일 …

36년생 괜히 긁어서 부스럼 낼 것까지는 없으니 잠자코만 있으면 된다. 48년생 부담 없이 처리해도 무방하도다. 60년생 조금만 비켜서면 만사가 해결된다. 72년생 뜻밖의 환심을 …
오피니언더보기
광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